지난 16일 토요일, DGIST GIST 학부생 연합 봉사단체인달빛봉사단이 경상남도 함양군 함양읍과 휴천면 주민들에게 연탄을 배급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. DGIST 총학생회가 주도적으로 행사의 기획과 운영을 담당하였다. 38명의 봉사단원이 참여했으며 이 중 우리 원에서 파견된 인원은 18명이었다. 봉사 활동 장소는 대구와 광주의 중간 지점인 경남 함양군으로 결정되었다.

연탄 봉사 중인 달빛봉사단원들 <사진=김준호 기자>

DGIST 총학생회는 연탄 기부 봉사 활동에 앞서 기초학부 학생과 교원을 대상으로 기부금 모금 행사를 진행하였다. DGIST 총학생회 관계자에 따르면 DGIST 기초학부에서만 총 210만원의 기부금이 조성되었으며, 전체 수혜가구에 필요한 양의 연탄을 기부한 이후 남은 금액은 전액 현풍 연탄은행에 기부될 예정이다. 양 학교는 각각 모금한 기부금액을 합쳐 10개 가구가 한 계절을 날 수 있는 연탄 3000장을 기부하였고, 이 중 달빛 봉사단은 3개 가구에 총 750장의 연탄을 직접 배급하였다

DGIST-GIST  달빛봉사단  < 사진 = 김준호 기자 >

달빛봉사단은 연탄 배급 봉사활동뿐만 아니라 함양군 문화답사 체험활동을 진행했다. 햠양군의 명소 상림 공원과 유네스코 문화 유산으로 지정된 남계 서원을 방문해 함양군과 관련된 역사 문화 해설을 시청했다. 서로가 낯설었던 두 학교 학생들은 처음엔 서먹서먹 했지만 함께 도와가며 최선을 다해 연탄을 날랐다. 짧은 시간이었지만, 두 학교 학생들의 따듯한 마음이 쌀쌀한 겨울 바람을 따듯한 봄 바람으로 바꾼 날이었다.

 

김준호 기자 gotocern@dgist.ac.kr

Posted by dgistDNA

댓글을 달아 주세요